ABOUT 

NINEYARD

어린시절, 창을 통해 따뜻한 햇빛이 들어오는 서재에서

연애시절의 사진과 편지를 모아놓은 엄마아빠의 앨범을 보며

홀로 시간을 보내는 것을 좋아했습니다.


사진 속 세상엔 지금의 나를 존재하게 한 두사람이 있었습니다.


그때부터 나는 사랑하는 것에,

그리고 추억을 남기는 일에 소홀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우리가 사랑에 빠져 그와 그녀의 손을 잡고

새로운 세상을 함께 거닐며 추억을 남기는 것은

사치가 아니라 본능일지도 모릅니다.


더나인야드라는 이름으로 첫발을 떼던

2012년 3월의 4평 남짓 작은 방에서도,

이타심 넘치는 동료들을 만나 꿈같은 나날을 보내는 지금도

사랑에 빠진 두사람의 이야기를 보고 담을때 가장 행복합니다.


삶은 켜켜이 쌓이는 추억의 나이테 입니다.

우리가 사라져도 우리가 사랑한 순간은 영원할 것이기에,

작은 숨결마저 생동감이 넘치는 우리의 모습은

지난 시간의 환희와 감동을 기억하고 음미함에 있어

분명 다이아몬드 이상의 빛을 지니게 될 것입니다.


대표 한 원 탁


ABOUT

NINEYARD

어린시절, 창을 통해 따뜻한 햇빛이 들어오는 

서재에서 연애시절의 사진과 편지를 모아놓은 

엄마아빠의 앨범을 보며 홀로 시간을 보내는 것을 좋아했습니다.

사진 속 세상엔 지금의 나를 존재하게 한 두사람이 있었습니다.

그때부터 나는 사랑하는 것에,

그리고 추억을 남기는 일에 소홀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우리가 사랑에 빠져 그와 그녀의 손을 잡고

새로운 세상을 함께 거닐며 추억을 남기는 것은

사치가 아니라 본능일지도 모릅니다.


더나인야드라는 이름으로 첫발을 떼던

2012년 3월의 4평 남짓 작은 방에서도,

이타심 넘치는 동료들을 만나 

꿈같은 나날을 보내는 지금도 

사랑에 빠진 두사람의 이야기를 보고 담을때 

가장 행복합니다.


삶은 켜켜이 쌓이는 추억의 나이테 입니다.

우리가 사라져도 우리가 사랑한 순간은 영원할 것이기에,

작은 숨결마저 생동감이 넘치는 우리의 모습은

지난 시간의 환희와 감동을 기억하고 음미함에 있어

분명 다이아몬드 이상의 빛을 지니게 될 것입니다.


대표 한 원 탁

TEAM 

NINEYARD

©NINEYARD

EST.2012

TEAM

NINEYARD

NINEYARD

EST.2012